언론보도

호남대 응급구조학과, 1급 응급구조사 고시 100% 합격 등록일 : 2017-02-01 15:47

- 조회수 : 137

(광주=국제뉴스) 김정란 기자 = 호남대학교 응급구조학과는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 주관으로 열린 '2016 제22회 1급 응급구조사 국가고시'에 4학년 재학생 전원이 합격하는 쾌거를 거뒀다.

4학년 6명이 합격한 '2016 제 22회 1급 응급구조사 국가고시'는 2급 응급구조사가 할 수 있는 업무 이외에 포도당이나 수액 등의 약물 투여, 인공호흡기를 이용한 호흡 유지, 기도기 삽입 등의 추가적인 업무를 수행할 수 있다.

2013년 개설돼 올해 첫 졸업생을 배출하는 호남대 응급구조학과는 광주·전남내 유일한 4년제 대학으로 임상교수진들이 직접 학생들에게 평생지도 및 강의를 하고 있다.

또한, 응급구조학과 학생들은 2학년 때부터 광주 및 수도권 대학병원 응급실, 수술실, 내과, 외과, 중환자실과 소방서 등으로 임상 및 현장실습을 나가며 3년간 임상실습을 진행함으로 학생들의 현장경험과 전문응급처치능력을 키우고 있다.

응급구조학과 윤미리(4년)은 "이번 성과는 학과 교수님들의 전공 심층 특강, 실전 같은 모의고사 등을 꾸준히 해 온 결과"라며 "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응급구조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"고 말했다.

이효철 학과장은 "2013년 학과 개설과 동시에 실습위주의 시설 마련 등 학교차원의 전폭적인 지원과 훌륭한 교수진의 열정이 맞물려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"며 "호남대학교 응급구조학과가 전국최고의 1급 응급구조사를 양성하는 메카로 우뚝 설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"고 말했다